"보고있어도 보고싶은" 김선아X보아→유해진X손현주, '낯가림' 없는 '낯가림' 우정ing

이지현 기자

입력 2023-11-30 16:09

수정 2023-11-30 16:10



[스포츠조선닷컴 이지현 기자] 배우 김선아가 '낯가림' 모임을 공개했다.



지난 29일 김선아는 "보고있어도 보고싶은", "얼마만~"이라는 글과 함께 '낯가림' 모임의 근황을 전했다. 유해진과 손현주, 장혁 등과 술자리를 가지고 있는 가운데, 김선아는 보아와 함께 거울에 비친 모습으로 함께 등장해 웃음을 안겼다.

연예계 사모임 '낯가림' 은 김선아, 보아, 손현주, 유해진, 장혁, 샤이니 멤버 최민호, 고창석 등이 멤버다. 과거 한 인터뷰에서 손현주는 '낯가림' 모임에 대해 "별다른 모임이 아니라 낯을 가리는 사람들끼리 만나다 보니 자연스레 형성됐다"라고 밝힌 바 있다. 또 "모두의 동의를 얻어야 가입할 수 있다"면서 "손현주가 고문, 유해진이 회장, 회계 및 총무는 보아가 맡고 있다"고 전했다.

이날 보아 역시 손현주에게는 "우리 대장님", 장혁에게는 "기(귀)여운 오빠", 유해진에게는 "지각생"이라는 멘트를 덧붙인 사진을 공개하기도 했다.

'낯가림' 멤버들은 서로의 콘서트나 드라마를 응원하는가 하면, 서로의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하며 오랜시간 끈끈한 우정을 이어오고 있다.

한편 김선아는 올해 채널A 드라마 '가면의 여왕'에 출연한 바 있다.

olzllovely@sportschosun.com

:) 당신이 좋아할만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