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용건 며느리' 황보라 "둘째 임신後 이제 진짜 부부인가보다 싶어"

고재완 기자

입력 2023-11-24 13:24



[스포츠조선 고재완 기자]배우 황보라가 창간 58주년 월간 여성 매거진 '주부생활'의 12월호 커버를 장식했다.



배우 김용건의 둘째 아들이자 배우 하정우 동생인 김영훈 대표와 작년 11월 결혼해 최근 1주년을 맞은 황보라는 최근 임신 소식을 밝혔다. 아이가 생기는 것이 올해 모든 가족의 꿈이자 목표였다며 벅차고 감사한 마음을 한껏 드러냈다는 후문이다. 인터뷰에는 "태어나 각자의 삶을 살다가 결혼해서 처음으로 둘만의 결실을 만든 거라 이제 진짜 부부인가 보다 싶고 그저 벅차오른다"고 전했다.

그 덕에 요즘 남편과 나누는 모든 대화의 시작과 끝은 '아이'라고. "육아 필수품이나 양육 방식, 태아보험을 알아보고 아기 방을 어떻게 꾸밀지도 얘기한다"며 "남편이 육아에 대해 많이 찾아보고 공부하는 중"이라 덧붙였다.

한편 황보라는 오는 12월 6일 영화 '3일의 휴가'에서 미진 역으로 스크린에 돌아올 예정이다. 배우 김해숙, 신민아, 강기영, 황보라가 주연을 맡은 '3일의 휴가'는 하늘에서 휴가 온 엄마 복자(김해숙 분)와 엄마의 레시피로 백반집을 운영하는 딸 진주(신민아 분)의 이야기를 담은 힐링 판타지 영화다. 미진은 진주의 둘도 없는 단짝으로 어둡고 우울한 상황을 환기해주는 인물이다.

고재완 기자 star77@sportschosun.com

:) 당신이 좋아할만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