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 데몬' 송강, 이번엔 '완전무결' 악마로…로맨스 대세남 행보-ing

안소윤 기자

입력 2023-11-23 15:06

수정 2023-11-23 15:06

사진 제공=나무엑터스

[스포츠조선 안소윤 기자] 배우 송강이 '로맨스 대세' 행보를 이어간다.



오는 24일 첫 방송되는 SBS 새 금토드라마 '마이 데몬'(최아일 극본, 김장한 연출)은 '악마 같은' 재벌 상속녀 도도희(김유정)와 한순간 능력을 잃어버린 '악마' 구원(송강)이 계약 결혼을 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다룬 판타지 로맨틱 코미디 장르의 드라마다.

송강이 맡은 치명적이고 완전무결한 존재의 악마 정구원은 인간을 하찮게 여기며 차갑지만 따듯하고 순수한데 섹시한 마성의 매력을 보유한 인물이다. 200년이 넘는 시간 동안 인간의 영혼을 담보로 위험하고도 달콤한 거래를 이어오며 최상위 포식자로 군림해온 구원은 어느 날 나타난 도도희(김유정)와 얽히며 한순간 능력을 상실하고, 소멸을 막고자 자신의 능력을 강탈한 도희를 지켜야 하는 기막힌 운명에 놓인다.

송강은 이러한 정구원이 지닌 분위기와 서사 등을 잘 표현해 내기 위해 촬영 내내 대본을 손에서 놓지 않는 노력과 열정으로 까칠하고 냉정해 보여도 속내는 마냥 그렇지 않은, 마치 '따듯한 아이스커피'같은 구원의 매력을 담아낸 것으로 전해져 기대를 모은다.

이 가운데 소속사 나무엑터스가 공개한 포스터 촬영 비하인드 스틸 속 송강의 모습은 벌써부터 예비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 화려한 이목구비를 자랑하며 이미 정구원 그 자체로 변신한 송강은 아련한 눈빛부터 강렬한 카리스마, 훈훈한 미소까지 빠져들 수밖에 없는 옴므파탈 모멘트로 팬심을 저격한다. 또한 호기심 가득한 얼굴을 하고 카메라에 가까이 선 장난꾸러기 같은 송강의 면모는 반전 매력을 극대화한다.

한편 SBS 새 금토드라마 '마이 데몬'은 오는 24일 오후 10시 첫 방송된다.

안소윤 기자 antahn22@sportschosun.com

:) 당신이 좋아할만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