前 걸그룹 멤버 지지, 연인과 숨진 채 발견..태국 발칵

박아람 기자

2023-04-25 08:55:52



[스포츠조선닷컴 박아람 기자] 태국 걸그룹 출신 유명 인플루언서가 남자친구와 나란히 숨진 채 발견됐다.



24일(현지시각) 방콕포스트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지난 19일 오후 3시20분쯤 방콕 라차테위 소재 한 고급 아파트에서 인플루언서 지지(19·본명 수피차)와 그의 남자친구 푸미팟(21)가 사망한 채 발견됐다. 두 사람은 모두 머리에 총상 1발을 각각 입은 상태였으며, 방안에서는 총기와 탄피 2개가 발견됐다.

태국 경찰은 푸미팟이 지지를 살해하고 스스로 목숨을 끊은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사건 발생 당시 현장에 두 사람만 있었던 것으로 보이고, 수거된 총기 역시 태국 공군 고위급 장교인 푸미팟 부친이 등록한 총기임이 확인됐기 때문이다.

경찰은 추가 부검 결과와 두 사람의 행적이 담긴 CCTV를 추가로 정밀 분석하고 있다고 밝혔다.

지지가 평소 남자친구에게 당한 폭행 피해를 호소한 적 있으며, 푸미팟이 종종 총기를 가지고 다녔다는 지인 증언도 나온 상태다. 또 지지의 어머니는 평소 지지에게 푸미팟의 성격이 다혈질이니 주의를 하라는 당부를 했었다고 밝혔다.

한편 지지는 과거 그룹 '원데이투더넥스트' 멤버로 활동한 적 있는 유명인이다. 최근에는 인스타그램에서 18만여명의 팔로워를 둔 인플루언서로 활약했다. 푸미팟은 왕립 공군 훈련병인 것으로 전해졌다. tokkig@sportschosun.com

:) 당신이 좋아할만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