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휴 잭맨 "피부암 완치 판정…자외선차단제 잘 발라야"

입력 2023-04-07 08:21

휴 잭맨 "피부암 완치 판정…자외선차단제 잘 발라야"
[휴 잭맨 인스타그램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임미나 특파원 = 할리우드 영화 캐릭터 '울버린'으로 유명한 배우 휴 잭맨이 피부암을 앓아오다 최근 완치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잭맨은 지난 5일(현지시간) 인스타그램에 올린 영상에서 "조직 검사 결과가 음성으로 나왔다"며 "피부의 기저 세포가 아직 남아 있긴 하지만, 이것은 피부암 세계에서 가장 덜 위험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여름이 다가오는데, 이번 기회에 여러분들에게 상기시키고 싶다"며 "자외선차단제를 꼭 발라라"고 당부했다.

또 "계절에 상관 없이 자외선 차단 지수가 높은 차단제를 발라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그는 자외선차단제를 코에 바른 자신의 사진을 게시하기도 했다.

CNN은 피부 기저세포암이 미국에서 가장 흔한 암 질환 중 하나이며 조기에 발견하면 치료 효과가 매우 높다고 전했다.

미국 피부암 재단에 따르면 피부암은 태양에 노출되거나 실내 태닝으로 자주 발생하며, 매일 자외선 차단제를 바르고 강한 햇빛을 피해야 발병 위험을 줄일 수 있다.

mina@yna.co.kr
<연합뉴스>

:) 당신이 좋아할만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