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김성민, 상해입고 중환자실 입원..아내 묵묵부답

김겨울 기자

입력 2016-06-24 07:44

수정 2016-06-24 07:51

김성민, 상해입고 중환자실 입원..아내 묵묵부답


배우 김성민이 생명이 위독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성민은 24일 강남성모병원 중환자실에 입원 중이다. 관계자에 따르면 김성민이 부부싸움 도중 화장실에서 상해를 입은 모습으로 발견, 병원으로 이송됐다.

이후 병원에서 응급조치가 이뤄졌지만, 심각한 상태로 알려졌다.

김성민의 아내는 오전 7시 스포츠조선이 통화를 시도했지만, 기자신분을 밝히자 응답하지 않았다.

한편 김성민은 2002년 임상한 작가의 히트작 '인어아가씨'로 데뷔하며, '앞집 여자', '왕꽃선녀님', '돌아온 싱글', '다이아몬드의 눈물', '환상의 커플', '가문의 영광'등 방송사를 넘나들며 활발한 활동을 해왔다. KBS2TV '해피선데이-남자의 자격'으로 다양한 끼를 선보이며, 긍정적이고 유머감각 있는 모습으로 사랑받아왔다. 하지만 마약투약 사건으로 방송 활동을 쉬게 됐다. 지난해 3월 서초구 자택에서 검거?記만? 같은 달 26일 마약류 관 위반 혐의로 구속 기소됐다.

지난 1월 서울 구치소에서 복역을 마치고, 출소했다.

김겨울 기자 winter@sportschosun.com

:) 당신이 좋아할만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