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2024 정관장 프로농구' KGC인삼공사, 2023~2024시즌 타이틀스폰서 맡는다

최만식 기자

입력 2023-10-16 11:28



[스포츠조선 최만식 기자] KGC인삼공사가 2023~2024시즌 프로농구 타이틀스폰서를 맡는다.



지난 2017~2018시즌, 2021~2022시즌에 이어 세 번째로 타이틀 스폰서를 맡게 된 KGC인삼공사는 대회 공식 명칭을 포함, KBL 10개 구단 경기장 내 광고 권한 및 기타 제작물 등에 정관장 브랜드를 홍보하는 권리를 갖게 됐다.

KGC인삼공사는 체계적 경작관리로 우수한 인삼을 생산 중이며, 지속적인 R&D 투자를 통해 고객들에게 맞춤형 인삼 제품과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 대한민국 대표 홍삼 종주기업이다.

아울러 KGC인삼공사는 고객과 시대의 요구에 발맞추기 위해 홍삼 이외 건강식품 소재의 다양화, 건강한 아름다움을 위한 뷰티 사업 및 글로벌 사업 확장,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으로 '전 세계인의 건강과 행복'이라는 핵심가치 전달에 힘쓰고 있다.

특히, 정관장 스포츠단이 운영하고 있는 안양 정관장 레드부스터스 농구단은 지난 정규경기 와이어 투 와이어 우승, 팀 트리플 크라운(EASL, 정규경기, 플레이오프 우승)을 달성하며 농구 팬들에게 큰 즐거움을 선사했다.

21일 안양 정관장과 서울 SK의 개막전(안양체육관)을 시작으로 막을 올리는 올 시즌 프로농구 공식 대회명은 '2023~2024 정관장 프로농구' 이며 KBL과 KGC인삼공사는 리그 흥행을 위한 다양한 프로모션을 함께 할 예정이다.최만식 기자 cms@sportschosun.com

:) 당신이 좋아할만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