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우리카드, '2m3 거포' 날개 달았다! 마테이 대체선수 아르템 영입 [공식발표]

김영록 기자

입력 2024-02-19 10:42

우리카드, '2m3 거포' 날개 달았다! 마테이 대체선수 아르템 영입


[스포츠조선 김영록 기자] 우리카드 배구단이 새로운 외국인 선수로 선두경쟁에 박차를 가한다.



우리카드는 부상으로 이탈한 마테이 콕을 대신해 '아르템 수쉬코'(등록명 아르템)을 영입했다. 아르템은 지난 17일 오후 입국했다.

아르템은 2m3, 91kg의 신체조건을 갖추고 있으며, 23~24시즌 카타르리그 '폴리스SC팀'에서 아웃사이드 히터 및 아포짓으로 활약했다.

2019년부터 2023년까지 사우디, 쿠웨이트, 카타르, 바레인 등 중동지역 리그에서 활동했으며, V리그에서도 2018~2019시즌 한국전력에서 대체선수로 뛴 경험이 있다.

한국을 다시 찾은 아르템은 "한국에서 다시 배구를 할 수 있게 돼 기쁘고, 우리 팀이 꼭 우승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신영철 감독은 "아르템은 높은 전술 이해도를 가지고 있고, 아포짓과 아웃사이드 히터 두 포지션 모두 가능한 선수로서 팀 전술을 다양하게 운영할 예정"이라 전했으며, 부상으로 시즌을 마친 마테이 선수에게는 "우수한 기량으로 팀 성적에 기여했지만 끝까지 함께하지 못해 아쉽고, 빠른 회복과 앞날의 건승을 기원한다"고 전했다.

아르템은 이적 절차가 완료되면 빠르면 5라운드 마지막 경기인 22일 KB손해보험 경기에 투입될 예정이다.

김영록기자 lunarfly@sportschosun.com

:) 당신이 좋아할만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