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광명 도심 공원 7곳에 맨발로 걷기 좋은 황톳길 산책로 조성

입력 2023-08-31 10:43

광명 도심 공원 7곳에 맨발로 걷기 좋은 황톳길 산책로 조성
[연합뉴스 자료 사진]




(광명=연합뉴스) 김인유 기자 = 경기 광명시는 시민이 맨발로 걸을 수 있는 황톳길 산책로를 내년까지 도심 속 7개 정원에 조성할 계획이라고 31일 밝혔다.


우선 철산2동 현충근린공원과 철산3동 왕재산근린공원에는 올해 안으로 각각 길이 430m와 200m의 황톳길 산책로를 조성할 예정이다.

내년에는 광명5동 너부대근린공원(500m), 광명7동 도덕산근린공원(200m), 하안2동 철망산근린공원(300m), 소하2동 덕안근린공원(300m), 일직동 일직수변공원(250m)에 각각 황톳길을 만든다.

황톳길은 기존의 산책로 일부에 황토를 보충하고 주변에 운동시설과 세족장 등 편의시설을 설치하는 방식으로 조성될 예정이다.

황톳길 관리는 시장 직속 노인위원회 일자리분과의 제안에 따라 노인에게 맡긴다.

맨발로 걸으면 건강효과가 배 이상 높은 것으로 알려지면서 광명시를 비롯한 여러 지자체가 도심 속 공원 등에 시민건강 증진을 위해 맨발 황톳길 등을 조성하고 있다.

hedgehog@yna.co.kr
<연합뉴스>

:) 당신이 좋아할만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