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일 부산서 박세리 월드매치…골프 전설·스포츠 스타 총출동

2023-10-03 10:21:21

[부산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2030부산엑스포 유치 응원



(부산=연합뉴스) 손형주 기자 = 부산시는 오는 7일 부산 스톤게이트CC에서 '2023 Maum 박세리 월드매치'가 열린다고 3일 밝혔다.

박세리희망재단에서 주최하는 박세리 월드매치는 LPGA 국내외 레전드 선수와 KLPGA 스타 선수, 유명 스포츠 스타와 예술가가 한자리에 모여 경기를 펼칠 예정이다.

LPGA 레전드인 박세리, 안니카 소렌스탐, 카리 웹, 미셸 위와 KLPGA 스타 최나연, 김하늘, 박지은 등도 참가한다.
또 스포츠 스타인 테니스의 이형택, 수영의 박태환, K리그의 전설 이동국, 올림픽 사격 금메달리스트 진종오, 탁구 여제 현정화 등 유명 인사들이 대거 참가할 예정이다.

경기는 2인 1조의 팀 경기(포썸플레이)로 진행되며, JTBC GOLF 방송을 통해 중계된다.

박세리 월드 매치 참가자들은 오는 11월 2030세계박람회 개최국 결정을 앞두고 한마음으로 엑스포 부산 유치를 응원할 예정이다.

대회를 통해 조성되는 수익금은 우승팀 선수들의 이름으로 스포츠, 문화, 예술 공존의 가치를 위한 기부처에 전달될 예정이다.

박형준 부산시장은 "이번 대회가 세계적인 유명 스포츠 스타들이 참가하는 행사인 만큼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를 앞둔 시점에서 전 세계의 많은 골프 팬, 스포츠 팬들에게 부산을 알릴 좋은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전했다.

handbrother@yna.co.kr
<연합뉴스>

:) 당신이 좋아할만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