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대보그룹, 코로나 19 속에서도 KLPGA 대회 개최…'대보그룹 챔피언십' 개최 조인식 열려

김진회 기자

입력 2020-12-30 17:31

대보그룹, 코로나 19 속에서도 KLPGA 대회 개최…'대보그룹 챔피언십…
대보그룹 챔피언십 개최 조인식에 참석한 최등규 대보그룹 회장(왼쪽)과 강춘자 KLPGT 대표이사. 사진제공=KLPGA

[스포츠조선 김진회 기자]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이하 KLPGA)가 서울시 강남구에 위치한 대보그룹 본사에서 '대보그룹 챔피언십(가칭)'의 개최 조인식을 가졌다고 30일 밝혔다.



올해로 창립 40주년을 맞이한 대보그룹은 1981년 대보실업을 시작으로 건설, 유통, 통신, 레저 분야로 꾸준히 사업영역을 확장하여 연 매출 약 2조 원, 임직원 약 4000명 규모로 성장한 탄탄한 중견 그룹이며, 대보그룹이 소유한 서원밸리컨트리클럽에서는 글로벌 한류축제 그린콘서트를 개최하여 골프 대중화와 골프 문화 발전에도 앞장서고 있다.

최등규 대보그룹 회장은 "창립 40주년을 맞이한 뜻깊은 2020년을 KLPGA투어 대보그룹 챔피언십의 조인식으로 마무리하게 되어 영광으로 생각한다. 대보그룹은 기업 이윤을 사회에 환원하고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해 지난 2000년부터 서원밸리 자선 그린콘서트를 개최해 왔다. 경기가 어려운 상황에서 대회를 유치하는 것 또한 기업의 역할이자 사회공헌활동이라고 판단하여 본 대회를 개최하기로 결정했다. 코로나 19로 힘든 시기에 모든 국민이 선수들의 경기를 보면서 희망과 위로를 받기를 기원한다"고 밝혔다.

2021시즌 KLPGA투어로 열릴 '대보그룹 챔피언십'은 대보그룹이 주최하고 KLPGA가 주관하며 내년 7월 서원밸리컨트리클럽에서 총상금 10억원 규모로 열린다. 김진회 기자 manu35@sportschosun.com

:) 당신이 좋아할만한 뉴스




Copyright sports.chosun.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