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이규한♥' 유정 "저체중인데 부해 보여 스트레스, 불건강한 다이어트했다"

이우주 기자

입력 2024-06-13 07:10

more
'이규한♥' 유정 "저체중인데 부해 보여 스트레스, 불건강한 다이어트했다…


[스포츠조선닷컴 이우주 기자] 브브걸 출신 유정이 실물을 담지 못하는 화면에 속상함을 드러냈다.



12일 유튜브 채널 '일주어터'에서는 브브걸 출신 유정이 출연했다.

KBS2 예능프로그램 '빼고파'로 인연을 맺은 두 사람. 일주어터는 유정에게 관리 비법을 물었다. 유정은 "'빼고파' 촬영 끝나고 5kg이 쪘다. 근데 너 오늘 촬영하러 온다 해서 일주일 전부터 뺐다. 콘텐츠가 다이어트니까 부담이 되더라. 내가 2kg 정도를 일주일에 뺀 거 같다"고 밝혔다.

유정은 "활동을 많이 할 때도 안 건강하게 뺐던 거 같다. 지금 생각해보면 표준 몸무게보다 덜 나가는데도 그게 화면이나 이런 데서 봤을 때 너무 부하게 나와서 스트레스였다"고 밝혔다.

유정은 "솔직히 운동이 중요한 게 아니라 안 먹는 게 중요한 거 같다. 그래서 안 먹는 것들이 너무 습관화가 되면 나중에 다 오더라. 골골대게 된다. 그래서 영양제를 챙겨 먹는 것"이라 밝혔다. 유정은 급하게 2kg을 뺀 비결에 대해 "급하게 빼서 건강한 식은 아닌 거 같은데 거의 안 먹고 운동을 했다. 최근에는 매일 유산소 운동을 했다. 너무 하기 싫어도 15분 정도만 하면 욕심이 붙는 거 같다"고 밝혔다.

이어 "수영을 요즘에 했다. 그렇게 하면서 문제는 안 먹어야 하는 거 같다"며 "내가 습관을 하나 들인 건 먹고 안 눕는다. 먹고 누우면 속도 부대낀다. 습관이 돼서 먹고 2시간 정도는 앉아있는다"고 밝혔다.

wjlee@sportschosun.com

:) 당신이 좋아할만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