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팽현숙 ♥최양락에 "남편 성형 중독자, 쌍커풀 2번, 리프팅 1번" 폭로 (살롱드립)

조민정 기자

입력 2024-06-12 07:46

팽현숙 ♥최양락에 "남편 성형 중독자, 쌍커풀 2번, 리프팅 1번" 폭로…


[스포츠조선 조민정 기자] 코미디언 팽현숙이 남편 최양락을 '성형 중독자'라며 일갈했다.



11일 유튜브 채널 '살롱드립'에는 '안녕? 난 양락이야. 오늘은 내가 귄카 부르는 법을 아르켜줄게'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이날 게스트로 최양락, 팽현숙 부부가 등장했다.

장도연은 최양락에 "요즘 쁘띠양락이 됐다. 엄청 팽팽해졌다"고 말했다. 최양락은 "(팽현숙이) 요즘 의학이 발달돼 수술하고 칼 대는 게 아니라 기계로 하면 (피부가) 올라간다더라"고 말했다. 이어 "전날 밥도 먹지 말고 물도 마시지 말라더라. '잠이 올 겁니다'라며 날 재웠다. 일어나 보니 막 16바늘씩 있었다"고 회상했다.

그러면서 "보통 남자들 머리 길이가 짧아서 흉터 자국이 보이는데 나는 긴 옆머리로 가렸다"고 덧붙였다.

팽현숙은 이에 "최양락이 알게 모르게 성형 중독자다. 쌍꺼풀 2번 했고 당겼다"며 폭로하자 최양락은 "쌍꺼풀이 2번, 리프팅이 1번이다"라고 했다.

장도연이 "달라진 모습이 마음에 드냐"고 묻자 팽현숙은 "10년 전 모습 같아서 보기 좋다. 컨디션이 좋아 보이는 모습을 보여주고 싶다"며 만족감을 드러냈다.조민정 기자 mj.cho@sportschosun.com

:) 당신이 좋아할만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