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SC이슈] 김희철 "대체 뭘 하고 온 거야" 물음에 "후배들 연락처도 없어" 유흥업소 방문 루머 일축(종합)

조민정 기자

입력 2024-06-05 06:39

수정 2024-06-05 06:39

 김희철 "대체 뭘 하고 온 거야" 물음에 "후배들 연락처도 없어" 유흥…


[스포츠조선 조민정 기자] 가수 겸 방송인 김희철이 자신을 둘러싼 루머에 결국 입을 열었다.



4일 소통 플랫폼 '버블'에서 김희철은 한 팬으로부터 받은 "일본에서 대체 뭘 하고 온거야"라는 질문에 "안 그래도 나도 보고 있음. 사고 칠까봐 걍 회사에 얘기 중"이라고 답했다.

그러면서 김희철은 "걱정하고 실망할까봐 간단히 얘기하는데 단 한번도 우리 회사 후배들이랑 밖에서 따로 밥 먹거나 술 먹거나 본 적도, 만난 적도 없음. 심지어 연락처도 없음"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4일 온라인 커뮤니티 등에서는 SM엔터테인먼트 소속인 그룹 NCT 일부 멤버들과 김희철에 대한 루머가 확산돼 논란을 빚었다. 이들이 일본 도쿄에 위치한 유흥업소에 방문했다는 이야기가 퍼진 것.

이와 관련 SM엔터테인먼트는 "현재 온라인 상에 쟈니, 해찬의 성매매, 마약 등 차마 입에 담기 힘든 자극적인 내용의 루머가 무분별하게 유포 및 재생산되고 있다. 확인 결과 이는 전혀 사실이 아니며, 이는 아티스트의 명예를 심각하게 훼손하는 범죄 행위"라며 "이와 관련해 NCT를 비롯한 김희철 등 소속 아티스트를 향해 사실이 아닌 무분별한 루머 생성 및 악의적인 비방이 계속되고 있다. 당사는 해당 내용과 관련해 이미 다수의 게시물에 대해 충분한 자료를 수집했으며, 이러한 범죄 행위를 좌시하지 않고 국적을 불문하고 선처나 합의 없이 관련 행위자들을 법적으로 처벌받도록 할 방침"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지금 이 순간에도 악의적인 게시물을 게재하는 모든 행위가 처벌 대상이 될 수 있음을 인지하시기 바란다"며 강경 대응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조민정 기자 mj.cho@sportschosun.com

:) 당신이 좋아할만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