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김준호 "김지민과 결혼하면 '돌싱포맨' 하차..타이밍 기다려"(돌싱포맨)[종합]

이유나 기자

입력 2023-10-04 00:21

수정 2023-10-04 00:25

more
김준호 "김지민과 결혼하면 '돌싱포맨' 하차..타이밍 기다려"(돌싱포맨)


[스포츠조선 이유나 기자] 개그맨 김준호가 공개연애 중인 김지민과의 결혼과 관련해 지지부지한 상황을 엿보였다.



3이 방송한 SBS '돌싱포맨'에서는 규현과 예린이 출연해 입담을 과시했다.

이날 김준호는 멤버들의 심판을 받았다. 죄목은 '화제성 유효 만료죄'. 탁재훈은 "김지민과 공개 연애 이후로 화제성 거품이 다 빠졌다"며 "이쯤되면 결혼하거나 결별하거나 해야하는데 프로그램을 우롱하면서 열애설 타이틀만 지키고 있다"고 지적했다. 김준호는 "제가 다시 화제가 되려면 어떻게 해야 하냐"라고 물었다. 탁재훈이 곧바로 "헤어지셔야죠"라고 받아쳐 웃음을 안겼다. 김준호는 "저는 빨리 결혼해서 여기를 떠나고 싶다"라며 의지를 내비쳤다.

규현은 "결혼하면 '돌싱포맨'을 하차해야하는 거냐"라고 묻자 멤버들은 "돌싱 콘셉트니까 당연하다. 재혼하면 빠져야지"고 말했다.

탁재훈은 "결혼을 빨리 안하는 것도 모자라 처남을 사회적 처남을 만들었다. 처갓집 식구들 만나면서 다 작살을 내놓는다"라고 공격해 웃음을 유발했다.

이에 규현이 다시 "'돌싱포맨'을 계속 하기 위해 결혼을 미루는 거냐"라고 물었다. 김준호는 "그렇지 않다"라고 부인하다가 규현에게 "결혼 해봤냐, 우린 해봤다"라고 솔직한 심경을 고백했다. 특히 결혼에 대해 "다 때가 있다. 타이밍을 보고 있다"고 받아쳤다.

하지만 김준호의 결혼 의지와는 반대로 올해 추석에 김지민과 각자의 집에 따로 간다고 밝혔다.

이상민은 "이번 추석에 딴 데 가지 말고 우리 집에서 하나 빼기나 하자"고 농담했다. 이어 이상민은 김준호에게 "넌 추석 때 뭐할 건데?"라고 물었고, 김준호는 "집에"라고 답했다.

"지민이가 네 집에 가냐"고 묻자 김준호는 "각자 집에 가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멤버들이 의아해하자 김준호는 "다시 소강 상태인가?"라고 중얼거렸고, 김원희는 "진전이 될 만하면 안 된다"고 지적해 웃음을 유발?다.

또한 김준호는 규현이 5년안에 결혼하고 싶다고 의지를 피력하자 "형부터 가자"고 덧붙였다. 이에 멤버들이 "5년까지 이 열애설을 질질 끌고 갈거냐"는 지탄(?)을 받기도 했다.

lyn@sportschosun.com

:) 당신이 좋아할만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