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재벌가 손자된 성훈, 백마 탄 왕자 아닌 복수 조력자…아찔한 설렘('완결정')

정빛 기자

입력 2023-09-26 09:09

재벌가 손자된 성훈, 백마 탄 왕자 아닌 복수 조력자…아찔한 설렘('완결…
사진 제공=MBN

[스포츠조선 정빛 기자] MBN 새 주말 미니시리즈 '완벽한 결혼의 정석' 성훈이 '완벽한 남자의 정석' 서도국 역으로 변신한 첫 포스를 공개했다.



오는 10월 28일 첫 방송 예정인 MBN 새 주말 미니시리즈 '완벽한 결혼의 정석'(극본 임서라, 연출 오상원)은 죽음에서 돌아와 남편과 가족에게 복수하기 위해 계약 결혼을 선택한 여자 한이주와 그녀를 아내로 맞이하기 위해 계약 결혼을 연기하는 남자 서도국의 아찔하고 은밀한 '회귀 로맨스 복수극'이다.

무엇보다 누적 다운로드 수 900만 뷰에 이르는 동명의 웹소설을 원작으로 한 '완벽한 결혼의 정석'은 믿고 보는 배우들인 성훈-정유민-강신효-진지희-이민영 등이 '최강 라인업'을 완성, 화제를 모으고 있다. 여기에 '결혼작사 이혼작곡'의 흥행을 이끌었던 오상원 감독과 '죽어도 좋아'를 통해 쫄깃한 필력을 인정받은 임서라 작가가 대본을 맡아 관심을 일으키고 있다.

성훈은 대한민국 굴지 대기업 태자그룹의 창업주 손자이자 국내외에서 주목받는 인테리어 플랫폼 회사 대표인 서도국 역을 맡았다. 극 중 서도국은 지나가던 사람도 돌아보게 만드는 훤칠한 비주얼의 소유자로 남들에겐 냉랭하지만 내 여자에겐 무한 스윗한 '극과 극' 매력을 지닌 인물이다. 드라마와 예능에서 종횡무진 활약하며 뜨거운 인기를 받아온 성훈이 '완벽한 결혼의 정석'에서 '미스터리 순정남' 서도국으로 어떤 파격적인 변신을 선보일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이와 관련 성훈이 누가 봐도 완벽한 남자 '재벌가 손자' 서도국으로 변신한 첫 포스가 포착됐다. 극 중 서도국이 누군가와 대화를 나누며 주의 깊게 집중하고 있는 장면. 특히 서도국은 상대방의 말을 여유롭게 경청하는 가하면 어딘가 깊은 생각에 빠진 모습으로 독보적인 분위기를 자아내고 있다. 의미심장한 눈빛을 반짝이며 다채로운 표정을 지어 보이는 서도국이 상대방에게 어떤 대답을 내놓을지 궁금증을 치솟게 하고 있다.

그런가하면 성훈은 '완벽한 결혼의 정석' 출연에 대해 "한이주의 복수에 기꺼이 이용당하는 서도국만의 사랑 방식에 큰 매력을 느껴 연기하는 동안 즐겁게 촬영하고 있다"고 서도국 캐릭터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이어 "함께 연기하는 배우들과 좋은 케미로 '완벽한 호흡의 정석'을 보여주고 있는 만큼 재미있는 작품이 완성될 예정이다. 첫 회부터 실망하지 않을 드라마가 될 것이다. 첫 방송이 얼마 남지 않은 만큼, 많은 응원과 기대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제작진은 "성훈이 '미스터리 순정남' 서도국 역을 맡게 되면서 휘몰아치는 복수극에 아찔한 설렘까지 더해질 전망"이라며 "지금까지 성훈이 선보였던 작품 중에서 가장 강렬하고 기억에 남는 로맨스로 탄생될 '완벽한 결혼의 정석'을 기대해 달라"고 밝혔다.

MBN '완벽한 결혼의 정석'은 오는 10월 28일 오후 9시 50분에 첫 방송된다.

정빛 기자 rightlight@sportschosun.com

:) 당신이 좋아할만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