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아디다스, '매출 반토막' 팝스타 비욘세 브랜드와 협업 중단

입력 2023-03-29 08:03

아디다스, '매출 반토막' 팝스타 비욘세 브랜드와 협업 중단
[아디다스 홈페이지 캡처.재판매 및 DB 금지]





(뉴욕=연합뉴스) 고일환 특파원 = 글로벌 스포츠 브랜드 아디다스와 팝스타 비욘세가 협업 중단을 결정했다.

월스트리트저널(WSJ)은 28일(현지시간) 소식통을 인용해 아디다스가 이미 계획된 올해 협업 상품을 발매한 뒤 3년간 계속된 협업 관계를 끝내기로 했다고 보도했다.

비욘세는 지난 2016년 '아이비 파크'라는 패션 브랜드를 설립했고, 2019년 아디다스와 손을 잡았다.

그러나 아이비 파크의 판매량은 아디다스의 기대에 미치지 못한 것으로 나타났다.

아디다스는 지난해 아이비 파크의 매출 목표를 2억5천만 달러(한화 약 3천200억 원)로 설정했지만, 실제로는 4천만 달러(약 520억 원)에 그쳤다.

2021년 매출액 9천300만 달러(약 1천200억 원)에서도 반토막이 난 수치다.

특히 아디다스는 부진한 매출에도 불구하고 비욘세가 아디다스와의 협업 때문에 적자를 봤다는 이유로 연간 2천만 달러(약 260억 원)를 지불해야 한다.

당초 아디다스는 힙합 스타 '예'(옛 이름 카녜이 웨스트)가 설립한 신발·의류 브랜드 '이지'(Yeezy)와의 협업에서 거둔 성공을 재현하겠다는 계획이었지만, 오히려 손실만 늘어나는 상황이다.

앞서 아디다스는 유대인 혐오·나치 찬양 발언으로 논란에 휩싸인 '예'와의 관계를 단절했다.

한편 비욘세는 아디다스와의 협업 중단 이후에도 패션 사업을 계속할 예정이다. 비욘세는 최근 프랑스의 럭셔리 브랜드 '발망'과 협업해 패션쇼에 선보일 의상을 발표하겠다고 밝혔다.

koman@yna.co.kr
<연합뉴스>

:) 당신이 좋아할만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