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아쉽게 사라진 거장들의 명작 22편 특별상영전

정현석 기자

입력 2014-02-25 08:24

아쉽게 사라진 거장들의 명작 22편 특별상영전


세계 유명 거장들의 영화 20여편을 한 자리에서 만난다.



한국시네마테크협의회는 3월11일부터 4월13일까지 서울 종로구 낙원동 서울아트시네마에서 기획전 '시차 - 동시대 영화 특별전'을 연다고 발표했다.

압바스 키아로스타미, 난니 모레티 등 유명 감독들과 새롭게 주목받는 제프 니콜스, J.C 챈더 등의 작품들을 볼 수 있다. 이 중에는 아예 개봉하지 않았거나 조니 토(杜琪峰) 감독의 '마약 전쟁', 미이케 다카시 감독의 '악의 교전'처럼 유명 감독들의 수작임에도 개봉 일주일 만에 내린 아쉬웠던 영화 등 총 22편이 상영된다. 교황 선출 과정을 유머러스하면서도 깊이 있게 다룬 난니 모레티 감독의 '우리에겐 교황이 있다', 브루노 뒤몽 감독의 '까미유 끌로델', 스티븐 소더버그 감독의 '사이드 이펙트' 등 걸작들이 대거 포함돼 있다. 4월 개봉 예정인 마가레테 폰 트로타 감독의 '한나 아렌트'도 미리 볼 수 있고 68혁명을 다룬 올리비에 아사야스 감독의 '5월 이후' 같은 미개봉작도 상영된다. 정현석 기자 hschung@sportschosun.com

:) 당신이 좋아할만한 뉴스




Copyright sports.chosun.com All rights reserved.